창원 광산사 목조보살좌상

- 창원 광산사

원시 마산회원구 내서읍에 광려산(匡慮山)이 있습니다. 광려산이란 이름은 중국의 여산(慮山)과 닮았다고 해서 붙여졌습니다. 산 동쪽 기슭에 광산사(匡山寺)가 있습니다. 광산(匡山)은 여산의 다른 이름입니다.

광산사는 원효대사가 주석했던 신라고찰이라고 전합니다. 고려시대와 조선시대를 지나 근대까지 법등을 이어왔으나, 한국전쟁 때 불에 타서 모두 소실되었습니다. 지금의 절은 그 이후에 조성되었습니다.
- 광산사

광산사를 찾은 날 절 마당은 사월초파일 연등들로 울긋불긋했습니다.
- 광산사 삼존불

이곳 극락전에 삼존불이 있습니다.

가운데 본존불(아미타불)과 좌협시 보살상(관음보살상)은 근래에 새로 만든 것이고, 우협시 보살상(대세지보살상)은 '광산사 목조보살좌상'이라 부르는 조선시대 불상입니다. 새로 만든 불상들은 눈을 부릅뜨고 있고, 옛 불상은 눈을 가늘게 뜨고 있습니다.
여기서도 새것은 옛것에 미치지 못합니다.
- 광산사 목조보살좌상

불상은 머리에 화려한 보관을 쓴 채 고개와 어깨를 약간 앞으로 숙인 자세로 앉아 있습니다.
- 광산사 목조보살좌상

얼굴은 네모지면서도 둥그스름합니다. 그리고 양손으로 연꽃 가지를 들었습니다. 법의는 통견입니다. 전체 높이는 1.36m입니다.
- 광산사 목조보살좌상

광산사 목조보살좌상은 조선시대 후기 불상의 특징들을 두루 보여주고 있습니다. 조성 시기는 17세기 후반으로 추정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