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옥산서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오랜만의 경주 안강 답사 2: 옥산서원

- 역락문옥산서원(玉山書院)... 회재(晦齋) 이언적(李彦迪)을 모신 서원... 서원 안으로 들어가는 첫 정문은 역락문(亦樂門)입니다. '역락'이란 이름은 <논어>(論語)의 '학이'(學而) 편에 나오는 '불역락호(不亦樂乎, 또한 즐겁지 아니한가?)'에서 취한 것입니다. 먼 곳의 친구가 온 것만큼 학문을 배우는 것이 즐겁다는 것을 뜻하...

옥산서원 정료대

- 옥산서원옥산서원(玉山書院)은 회재 이언적이 지냈던 독락당과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습니다. 이 서원은 이언적을 배향한 서원입니다. 그러니 이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라 할 수 있습니다.서원은 앞쪽에 강학하는 장소를 두고, 뒤쪽에 사당을 둔 전학후묘(前學後廟)형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곳에서 이런 서원 건물의 엄정한 배치를 보는 재미도 좋지만, 석봉...

옥산서원...

- 옥산서원 역락문독락당과 얼마 떨어져 있지 않은 곳에 옥산서원(玉山書院)이 있습니다. 회재(晦齋) 이언적(李彦迪, 1491∼1553)을 배향한 서원입니다.이언적은 중종 25년(1530년) 김안로 세력에 밀려난 뒤 낙향하여 이곳 자옥산 기슭에 독락당을 짓고 은둔하며 성리학 연구에 몰두하였습니다. 당시 그는 호를 자계옹(紫溪翁) 또는 자옥산인(紫玉山人)으...

이언적을 제향한 옥산서원

- 역락문이언적이 한때 살았던 독락당 근처에 그를 제향한 옥산서원이 있는 것은 어찌 보면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옥산서원(玉山書院)은 이언적 사후 20년이 된 해인 선조 5년(1572년)에 세워졌습니다. 당시 경주부윤 이재민이 지방 유림의 뜻에 따라서 지금의 자리에 이언적의 학문과 덕행을 추모하기 위한 묘우(廟宇)를 건립하였고, 선조 7년(1574년)에 ...

옥산서원(玉山書院)

옥산서원(玉山書院)은 회재가 죽은 지 20년 뒤인 1572년에 지금의 자리에 그를 추모하기 위한 묘우가 건립되었고, 1574년에 서원으로 승격되면서 선조로부터 '옥산서원'이라는 이름을 하사받아 서액서원이 되었습니다.그 당시 서원의 경제적 기반은 토지와 노비였습니다. 18세기 초에는 노비가 190명에 이르렀고, 18세기 중반에는 옥산서원에 소속된 장인들만...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