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창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창원 법성사 목조보살좌상

- 창원 법성사지금은 창원시에 속하게 된 마산 회원동 민가 골목 안에 법성사(法成寺)란 자그마한 절이 있습니다. 이 절의 창건과 관련해서 다음과 같은 설화가 전합니다.절이 있는 곳은 풍수지리적으로 잉어의 배에 해당한다고 합니다. 그러고 보면 이곳은 반월산 남서쪽으로, 어찌 보면 반월산의 형상이 잉어를 닮았습니다. 그래서인지 예전에 이곳은 물은 풍부했지만...

창원 용주암 목조아미타삼존불

- 창원 용주암창원시 서쪽 마산지역을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는 산이 무학산(舞鶴山)입니다. 옛 이름은 풍장산이었는데, 신라말 최치원이 이곳에 머물면서 산세를 보니 마치 학이 나는 형세와 같다 하여 이렇게 불리게 되었다고 합니다. 무학산의 동쪽 자락에 서원골이 있고, 그곳에 절집이 몇 있습니다. 그 가운데 용주암도 있습니다.마산 오동동은 지금은 아귀찜 골목...

경남도립미술관, 그리고 전시물...

- 경남도립미술관- 손현욱, 모자상- 백성근, Floating picnic- 김영원, 중력 무중력- 권용주, 연경- 김세진, 야간근로자- 2전시실의 모습- 배윤환, 골든 스프- 김보아, 윈도우- 고재욱, 보호색- 민병헌, 누드- 달항아리- 창밖 풍경

창원 성산패총의 석불좌상과 그리고 벚꽃...

- 창원 성산패총의 석불좌상창원 성산패총에 석불이 하나 있습니다. 그동안 몇 번 이곳을 찾았지만, 이번에 처음 만난 석불입니다.- 석불좌상석불은 작고, 대충 만들어졌습니다. 머리는 깨어져 두 쪽이 난 것을 다시 붙였습니다. 그동안 보낸 시간이 순탄하지 않았음을 짐작하게 합니다. 하지만 어디에 있었던 것인지, 언제 어떻게 만들어졌는지에 대해 아는 게 아무...

창원 백룡사 석탑

- 창원 백룡사 석탑창원 백룡사 석탑은 백룡사(白龍寺) 경내 대웅전 앞에 있습니다. 절은 천마산(天馬山) 남서쪽 자락에 있는데, 마금산온천에서 북쪽으로 400m쯤 떨어져 있습니다.탑은 원래 불탑골로 불리는 북면 마금산온천 부근에 방치되어 있던 것을 1939년에 이곳에 옮겨와 복원하였습니다. 형태는 1단의 기단석 위에 3층 탑신부가 올려진 형태입니다. 기...

창원 백룡사 불좌상

- 창원 백룡사 불좌상일본인들이 일제강점기에 일본 불교의 성지로 만들기 위해 88개의 불상을 만들어 목포 유달산에 안치하였습니다. 이것을 '유달산 88야불'이라고 합니다. 즉 우리 역사의 아픈 상처를 떠올리게 하는 불상입니다.창원 백룡사 경내에 얼핏 봐도 우리 불상과는 느낌이 다른 불상이 하나 있습니다. 유달산 88야불 가운데 하나로 보이는 불상입니다....

창원지역의 석탑

- 의림사 삼층석탑창원(昌原)은 의창(義昌)과 회원(會原)이 합해지면서 붙여진 지명으로, 지금은 마산과 진해까지 품고 있습니다. 이곳에 몇몇 석탑이 있습니다.의림사 삼층석탑은 수리봉 동남쪽 기슭에 있는 의림사(義林寺)에 있습니다. 이 절의 원래 이름은 나라를 받든다는 뜻의 봉국사(奉國寺)였으나, 임진왜란 때 사명대사가 승병을 이끌고 이곳에 머물자 인근 ...

창원 신방리 음나무군

- 창원 신방리 음나무군(2015.5.10)지난해 봄이었습니다. 지천으로 꽃이 피고, 녹음도 무성해지는 때였습니다.창원시 동읍 신방리의 신방초등학교 옆 길가 비탈진 곳에 있는 오래된 음나무를 찾았습니다. 음나무는 주위 나무들에 둘러싸여 있어 눈에 잘 띄지 않습니다. 하지만 가까이 다가가서 보면, 매우 크고 오래되었습니다.- 신방리 음나무군음나무는 엄나무...

마산 저도 연륙교

- 마산 저도 연륙교 옛 다리창원의 남서쪽 끝에 섬의 모양이 마치 돼지가 누워있는 형상과 비슷하다 하여 돼지 '저(猪)'를 써서 '저도'라고 하는 섬이 있습니다. 이 섬과 육지를 잇는 다리 둘이 나란히 있는데, '저도 연륙교'라고 합니다.다리 가운데 하나는 1987년 완공된 옛 다리입니다. 영화 '콰이강의 다리'와 닮았다 하여 '콰이강의 다리'로도 불립...

겨울 풍경...

- 진해 내수면 환경생태공원겨울은 몸과 마음을 스산하게 합니다. 바람은 매섭고, 햇빛은 가늘고 희미하며, 나뭇가지는 앙상합니다.- 진해 내수면 환경생태공원겨울이 되면 사방천지가 맨몸을 드러냅니다. 모든 것을 훌훌 털어버리고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드러냅니다.- 진해 내수면 환경생태공원겨울은 차갑게 자신을 마주하게 합니다. 마주하고 싶지 않지만, 언젠가 마...
1 2 3 4 5 6 7 8